Contents

FreeTalk
2018.07.21 10:38

고려시대 꼰대 레전드

조회 수 537 댓글 0
Atachment
첨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lkb01.jpg


[요약]

이규보의 하인이 손재주가 좋아 온실을 만듦

겨울에 따뜻하여 편리하고 길쌈할 때 손이 얼지 않아 좋을거라 말함

이규보는 겨울이 따뜻한 것은 옛 성현의 말씀과 하늘의 이치를 거역 한다며 철거해서 땔감으로..

최초의 온실 하우스가 꼰대의 한마디로 사라짐 ㅋㅋㅋ



# 이규보의 괴토실설(壞土室說)


10월 초하룻날 이자(李子, 이규보 자신을 가리키는 말)가 밖에서 돌아오니,

종들이 흙을 파서 집을 만들었는데, 그 모양이 무덤과 같았다.


이자는 모른 체하며 묻기를,

"왜 집 안에다 무덤을 만들었느냐?"


하니, 종들이 대답하기를,

"이것은 무덤이 아니라 토실입니다."


라고 하기에,

"어찌하여 이런 것을 만들었느냐?" 하였더니,


"겨울에 화초나 과일을 저장하기에 좋고, 또 길쌈하는 부인들에게 편리하니, 아무리 추울 때라도 따뜻한 봄 날씨와 같아서 손이 얼어 터지지 않으므로 참 좋습니다." 하였다.


이자는 더욱 화를 내며 말하기를,


"여름은 덥고 겨울이 추운 것은 사계절의 정상적인 이치인데, 만약 이와 반대로 한다면 더 이상해진다.

옛날에 성인이 겨울에는 털옷을 입고 여름에는 베옷을 입도록 하였으니, 그만한 준비만 있으면 충분할 것인데, 다시 토실을 만들어 추위를 더위로 바꾸어 놓는다면 이는 하늘의 이치를 거역하는 것이다.


사람은 뱀이나 두꺼비가 아니므로 겨울에 굴 속에 엎드려 있는 것은 어울리지 않으며, 길쌈은 하는 시기가 따로 있는데 하필이면 겨울에 할 것이냐?


또 봄에 꽃이 피었다가 겨울에 시드는 것은 풀과 나무의 정상적인 생태인데, 만약 이와 반대로 한다면 이것은 이상한 물건이다.


이상한 물건을 길러서 때 아닌 구경거리로 삼는다는 것은 하늘의 권한을 빼앗은 것이니, 이것은 모두 내가 하고 싶은 뜻이 아니다. 빨리 헐어 버리지 않으면 너희들을 용서하지 않겠다."


하였더니, 종들이 무서워하여 재빨리 그것을 철거하여 그 재목으로 땔나무를 마련하였다.


그런 후에야 나의 마음이 편안해졌다.


?

  1. 논리와 감정의 싸움

    이 글에서 다루는 남자와 여자의 차이점(?)은 특정 상황에 대한 개인의 생각일 뿐 모든 남녀를 대변하는 것은 아니다. 남녀의 편을 가르기 위한 것도 아니고 옳고 그름을 얘기하려는 것도 아님을 먼저 밝힌다. 그러므로 어떤 선입견을 가지고 읽으려고 한다면...
    Date2018.08.15 CategoryFreeTalk Byhooni Views218
    Read More
  2. 다큐3일 명언

    기차를 타고 뒤를 돌아보면 굽이 굽이져 있는데 타고 갈 때는 직진이라고 밖에 생각 안 하잖아요. 저도 반듯하게 살아왔다고 생각했는데 뒤돌아보면 굽이져있고 그게 인생인 거 같죠.
    Date2018.08.15 CategoryFreeTalk Byhooni Views249
    Read More
  3. 아침에 일어날 때 짜증날 때

    # 아침마다 명상을..? 나는 아침마다 잠을 깨면서 명상을 한다. (...고 생각한다). 말이 좋아 명상이지.. 그냥 일어나기 싫어서 알람 시간을 연장하면서 마지노선까지 존버(존나게 버티기) 하는 것 뿐이다. 그러면서 엄청난 속도로 지각하지 않을 마지노선을 ...
    Date2018.08.09 CategoryFreeTalk Byhooni Views274
    Read More
  4. 고려시대 꼰대 레전드

    [요약] 이규보의 하인이 손재주가 좋아 온실을 만듦 겨울에 따뜻하여 편리하고 길쌈할 때 손이 얼지 않아 좋을거라 말함 이규보는 겨울이 따뜻한 것은 옛 성현의 말씀과 하늘의 이치를 거역 한다며 철거해서 땔감으로.. 최초의 온실 하우스가 꼰대의 한마디로...
    Date2018.07.21 CategoryFreeTalk Byhooni Views537
    Read More
  5. 한국의 선비정신과 일본의 사무라이정신

    단지 한 건의 일화 만으로 각자의 정신을 함부로 판단하는 것은 무리가 있지만 일화 속에 담긴 각자가 지향하는 '정신'이 무엇인지를 살펴보는 것은 의미가 있다고 생각한다. # 조선시대의 선비 일화 길가던 나그네가 어느 집 사랑에 묵게 되었다. 저녁 식사...
    Date2018.07.21 CategoryFreeTalk Byhooni Views326
    Read More
  6. Laguna Beach 레스토랑 6곳

    # Laguna Beach 미국 서부 최고의 7마일 해변을 따라 럭셔리 저택들과 리조트 호텔들이 이어지고 일년 내내 지중해성 기후에 태평양의 바람과 태양으로 반짝이는 모래사장이 펼쳐있다. 여기 라구나 비치에 있는 괜찮은 레스토랑 6곳을 간단히 소개한다. # 1. ...
    Date2018.07.17 CategoryFreeTalk Byhooni Views303
    Read More
  7. 무신정변, 집권세력이 문벌 귀족에서 무신으로 바뀌다

    # 무신정변 (1170년) <무신 정변의 주동자 정중부> 1170년 8월에 고려의 무신들이 보현원에서 들고일어난 정변이자 구테타. 당시 상장군 정중부와 이의방, 이고 등의 무신들이 일으켰기 때문에 정중부의 난 또는 무신의 난이라 부르기도 하지만, 경인년 거병이...
    Date2018.07.14 CategoryFreeTalk Byhooni Views383
    Read More
  8. 가슴 깊이 새겨야 할 달라이 라마의 16가지 인생 명언

    달라이 라마는 티베트의 실질적인 지도자이자 정신적 지주가 되는 인물을 뜻합니다. 가장 처음 달라이 라마는 관세음보살이 사람으로 환생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수백 만의 티베트 승려들은 그에게서 종교적인 길을 찾습니다. 여기에 사랑과 연민을 담아 깨...
    Date2018.07.14 CategoryFreeTalk Byhooni Views279
    Read More
  9. 인간은 돈을 벌기 위해 건강을 희생시킵니다.

    인간에 대해서 가장 놀란 것은 무엇이냐는 질문에 대한 달라이 라마 존자님의 답변, "인간은 돈을 벌려고 건강을 희생합니다. 그리고 건강을 되찾으려고 돈을 희생하죠. 미래를 걱정하느라 현재를 즐기지 못합니다. 결국 현재에 살지도 못하고 미래에 살지도 ...
    Date2018.07.14 CategoryFreeTalk Byhooni Views238
    Read More
  10. 깔끔하게 글 쓰는 방법

    # 글을 깔끔하게 쓰려면.. 군더더기를 빼고 필요한 단어만 쓰는 것이 효율적이다. 중복된 표현이나 외래어의 잔재는 쓰지 않아야 한다. 물론 알고 있으면서 문장을 의도적으로 길게 쓰려고 노력했던 때도 있었다. 예를 들어 논문을 쓸 때 페이지를 조금이라도 ...
    Date2018.07.13 CategoryFreeTalk Byhooni Views179
    Read More
  11. 유희열 아내 마인드 갑

    유희열이 결혼할 여자친구를 소개하는 자리.. 10여 년 만에 만난 아버지, 그리고 오랜만에 함께 만난 가족들 사이에서 서로 원망 섞인 대화가 오가고 그 과정에서 감추고 싶은 치부를 여자친구가 알게 된다. 유희열은 분하고 창피함에 눈물이 났고 그 때 여자...
    Date2018.07.06 CategoryFreeTalk Byhooni Views1060
    Read More
  12. 내가 안경을 쓰는 이유..

    구글 이미지 검색에 안경을 쓴/안쓴 사진을 업로드.. 라섹 수술을 했지만 안경을 쓰고 다녀야 할 이유가 생겼다. - 안경을 안쓰면.. "man, 남자, 인간의 수컷, ..." - 안경을 쓰면.. "gentleman, 젠틀맨, 귀족을 총칭하는 말, ..." # 안경 벗은 사진을 올렸을 ...
    Date2018.07.03 CategoryFreeTalk Byhooni Views310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5 Next
/ 65